*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테슬라 수리비 비싸도 너무 비싸.. 보험사들 "고치느니 전손처리"

페이지 정보

bobae

본문

전기차업체 테슬라 차량의 수리비가 너무 비싸 보험사들이 차량을 수리하기보다는 전손 처리를 선택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어제(26일) 분석했다.

주행거리가 얼마 되지 않는 차량이라도 파손된 부분을 수리하는 것보다 차량 매입이 더 저렴해 전손 처리한 뒤 차량 소유자에게 보험금을 지급한다는 것이다.

로이터가 중고차 온라인 경매 업체 코파트와 IAA에 지난달 이후 경매 매물로 올라온 사고 차량들을 분석한 결과 120대가 넘는 테슬라 모델 Y 사고 차량 중 대부분이 주행거리가 1만 마일 미만이었다.

이들 차량은 모두 2022년식 또는 2023년식이었으며 CA 프리몬트 공장 또는 텍사스 오스틴 공장에서 제조됐다.

이 중에는 특히 스테이트팜·가이코·프로그레시브·파머스 등 손해보험사가 사고 차량을 사들여서 경매에 내놓은 사례들이 포함돼 있었다.

일반적으로 보험사들은 사고 차량 수리비가 너무 높으면 전손 처리해 보험금을 지급하고 차량은 파손된 상태 그대로 경매에 부쳐 비용을 일부 회수한다.

이들 차량의 피해 상태는 자세히 기재되지 않았다.

단 통상 주행거리가 짧은 사고 차량의 경우 전손 처리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작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들 차량이 전손 처리·경매 대상이 된 것은 높은 수리비 부담 때문이라는 것이다.

이처럼 테슬라 차 수리비가 비싸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차량 수리비와 보험료를 낮추기 위해 차량 디자인과 소프트웨어를 바꾸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전날 테슬라의 지난해 4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자동차 보험료가 일부 사례에서 비합리적으로 높다며 차량 디자인과 소프트웨어를 변경함으로써 테슬라 차량이 충돌했을 때 발생하는 수리 비용을 최소화하고 싶다고 말했다.

머스크는 범퍼 디자인을 소폭 변경하고 사고 시 수리에 필요한 예비 부품을 제공하는 것이 수리 비용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 놀랍다며 대부분의 사고는 펜더가 부서지거나 차량 측면이 긁히는 등 경미한 건이라고 말했다.

앞서 2019년 8월 테슬라는 경쟁 보험사들보다 최대 30% 낮은 보험료를 내세우며 보험 자회사를 출범시켰다.

머스크는 테슬라 보험사가 차량 소유주들에게 더 낮은 보험료율을 제공함으로써 경쟁 보험사에 압력을 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잭 커크혼 테슬라 최고재무책임자(CFO)는 테슬라 보험이 연간 3억달러의 보험료를 벌어들이고 분기별 성장률이 20%에 달한다며 자동차 사업 성장보다 빠르다고 말했다.
추천 0

작성일2023-01-30 17:23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부 브라우져에서 로그인이 안되는 문제 해결 인기글 SFKorean 2023-05-31 5079 0
103352 미국 거주 중인 한인 여성들의 우울감 개선 프로그램 참여자 모집 (50$ *3회 기프트카드 증정) 새글첨부파일 utaustinwpapp 2024-02-29 11 0
103351 오늘 빵 터진 틱톡 코멘트 새글첨부파일 Gymlife2 2024-02-29 31 0
103350 조선족 선수 피규어 댓글[1] 새글 Gymlife2 2024-02-29 62 0
103349 아이가 완전히 변신하는 데 15일 밖에 걸리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새글 junh8 2024-02-29 55 0
103348 오타니선수 와이프 인스타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292 0
103347 5명 모집` 강원대 의대에 3039명 지원 새글 pike 2024-02-29 145 0
103346 타이레놀의 또 다른 효능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224 0
103345 광주 '대인시장' 천원식당 김선자 할머니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41 8
103344 장애인 전용 미용실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49 9
103343 작가 한강 뉴욕타임스 기고문 - 미국이 전쟁을 이야기할 때 한국은 몸서리를 친다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04 7
103342 "뭐 좋다고 신고햐…” 할머니는 오늘도 빈집서 마음 졸인다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14 3
103341 아빠와 바람난 년을 찾아가 머리털을 다 뽑아놨어요 새글인기글 원조다안다 2024-02-29 240 5
103340 우장춘 박사의 작품인 채소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29 8
103339 사람은 죽어도 뇌는 끝까지 활동해 자기 죽음 인지하고 세상을 떠난다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15 4
103338 올해의 야생동물 사진 공모전 우승작 새글 원조다안다 2024-02-29 133 6
103337 실리콘밸리 Auto Show 2024_TESLA Cybertruck 관점 새글 Fremont7 2024-02-29 147 0
103336 바빠지는 계절 댓글[4] 새글인기글 자몽 2024-02-29 320 1
103335 무비자(ESTA)로 자주 방문하면 문제가 되나? 새글첨부파일 미이민 2024-02-29 182 0
103334 2020년 국제 이주자 근 3억. 북한은 가장 적은 나라 댓글[1] 새글첨부파일 Gymlife2 2024-02-29 149 0
103333 비행기 승무원 손바닥 깔고 앉는 이유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776 1
103332 스마트 폰 탄생 이후 여행 사진 비교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611 0
103331 미란다 커, 네 아들 엄마 됐다… "축복받은 기분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441 0
103330 30여년만에 다시 만난 마녀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573 0
103329 브래들리 쿠퍼, “태어나고 8개월까지 딸 사랑하는지 몰랐다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309 0
103328 오또맘 근황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582 0
103327 최근 비판여론에 이솔이 인스타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512 0
103326 잤는데 먹버당한 여시녀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661 1
103325 차범근 소신발언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497 0
103324 미시녀 서동주 근황 새글인기글 pike 2024-02-29 573 0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